광고

철도공단, 올해 철도시스템 분야 2조1천718억원 신규 발주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연합뉴스
기사입력 2024-02-13 [11:37]

 

▲ 국가철도공단[국가철도공단 제공/연합뉴스] ©국토매일

 

 

[연합뉴스] 국가철도공단은 올해 전기·신호·통신·궤도·차량 등 철도시스템 분야 사업 422건에 2조1천718억원을 투입한다고 13일 밝혔다.

 

철도시스템 공사 부문은 수원발·인천발 KTX 직결사업, 충청권 광역철도 사업, 경부선·경인선 등 기존선 개량사업 등 총 88건에 7천851억원을 투입한다.

 

용역 부문에서는 광주송정∼순천, 인덕원∼동탄, 월곶∼판교, 여주∼원주 복선전철 설계용역, 전기·통신 분야 정밀진단 및 성능평가 용역 등 총 189건에 3천716억원을 신규 투입할 방침이다.

 

변전설비 자재, 선로전환기, 열차제어시스템, 광전송장비 등 신규 구매 발주에도 총 145건, 1조151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철도공단은 지난해 철도 시스템 분야에서 장항선 복선전철화 사업 등 총 264건에 1조1천711억원을 발주한 바 있다.

 

김한영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은 "활력 있는 민생경제를 구현하기 위해 상반기 중 발주를 적극 추진하고, 신속한 사업비 집행을 통해 침체한 경기회복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국토매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