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정부, 드론 사이버 보안 가이드 마련해 안전 확보
국토부ㆍ과기부, 민간 안전 융합 서비스 구현 기대
최한민 기자   |   2020-12-01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토교통부는 '민간 분야 드론 사이버보안 가이드'를 발표했다(사진=픽사베이).     © 국토매일


[국토매일=최한민 기자] 최근 드론운용으로 발생할 수 있는 사이버 범죄에 대해 정부가 사이버 안전 확보를 위한 대책을 담은 가이드라인을 마련했다.

 

국토교통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일 한국인터넷진흥원을 통해 '민간 분야 드론 사이버보안 가이드'를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드론 사이버보안 가이드는 드론 서비스를 구성하는 드론과 주요 시스템에 예상되는 보안 위협 시나리오와 보안 요구사항을 포함한 매뉴얼 성격이 크다.

 

과거 군수용으로 시작했던 드론은 최근 몇 년간 여가나 취미용으로 대중화되었고 기상관측을 비롯한 시설점검 및 재난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활용되면서 드론을 이용한 불법 비행과 해킹에 의한 데이터 유출이나 드론 탈취에 의한 폭탄 테러 위협 등 드론 사이버 보안에 대한 중요도가 커지고 있는 실정이다.

 

사이버 보안 가이드는 국내에서 운용하는 드론 기반의 대표적인 서비스를 분석해 드론 서비스와 관련된 일반적인 구성요소를 구별한 후 드론 시스템을 통해 발생 가능한 주요 17가지 보안 위협과 6가지 위협 시나리오를 도출했다.

 

해당 시나리오에 대한 맞춤 대응 방안 등을 제시하고 있어 사이버 보안 위협으로부터 안전한 드론산업 활성화에 지침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부는 안전한 드론 서비스 환경 구축과 운영을 위해 드론을 취급하는 민간 분야 관련자 등이 참고할 수 있는 안내서를 개발해 향후 가이드를 기반으로 드론 안전 인증에 적용될 수 있는 보안 기준을 지속적으로 보완한다는 계획이다.

 

▲ 드론 서비스 구상도(사진 왼쪽)와 드론 시스템 주요 보완위협(사진 오른쪽)(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 최한민 기자

 

국토교통부 정용식 항공정책관은 "드론 산업의 다양한 육성정책이 논의됨에 따라 안전한 드론 활용산업 육성 및 공공서비스 질 제고를 위한 사이버 보안은 필수적"이라며 "이번 가이드를 바탕으로 관련 드론 관련 인증제도와 함께 유기적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협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손승현 정보보호네트워크정책관도 "정보통신기술(ICT)이 산업 전반에 적용돼 다양한 융합 서비스로 확산됨에 따라 일상생활 속 사이버 안전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며 "산업 분야별로 마련한 보안 가이드가 국민과 기업에 안전한 ICT 융합 환경을 조성하도록 관계 부처와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국토부,드론,신산업,안보,정부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p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