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시, 세계 최고 국제회의 도시로 선정
박찬호 기자   |   2020-12-02

  2020년 비지니스 트래블러 어워드 로고 © 국토매일

 

[국토매일=박찬호기자]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대표 이재성)은 서울이 2020년 비즈니스 트래블러 어워드에서 세계 최고의 국제회의 도시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비즈니스 트래블 어워드는 미주·유럽 지역의 대표 럭셔리 비즈니스 여행 전문지 비즈니스 트래블러(Business Traveler)’1988년부터 항공, 공항, 호텔 등 53개 분야에서 각 분야별 1위를 선정해 발표하는 MICE·비즈니스 관광 분야의 대표적인 상이다.

 

이번 수상은 비즈니스 트래블러 구독자 20만명을 대상으로 지난 7월부터 8월까지 2개월간 온라인 투표를 진행해 선정했다.

 

특히 서울시의 이번 수상은 2012년부터 2017년까지 6년 연속 세계 최고의 국제회의 도시로 선정된 이후 일곱 번째 수상이라 더욱 뜻 깊다.

 

2018~2019년에는 이 분야에 대한 선정이 없었던 만큼, 사실상 서울시가 MICE 대표도시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주용태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서울시의 모범적인 코로나19 대응과 적극적인 MICE 육성정책이 더해져, 코로나19 이후 가장 먼저 찾고 싶은 국제회의 개최도시, 안전하고 스마트한 MICE 대표도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p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