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토안전관리원, 2020년 상반기 건설사고리포트 배포
2020년 상반기 건설사고 2,281건 발생, 사망자 142명, 부상2,202명순
백지선 기자   |   2021-01-14

[국토매일=백지선 기자] 2020년 상반기에 신고된 건설사고는 모두 2,281건(부상 2,163건, 사망 101건 등)으로 집계됐다. 사고 사망자는 142명(내국인 125명, 외국인 17명), 부상자는 2,206명(내국인 1,983명, 외국인 223명)으로 각각 나타났다.

 

국토안전관리원이 작성한 2020년 상반기에 발생한 건설사고 유형들을 분석한 ‘건설사고리포트’를 배포했다.

건설사고리포트는 사고 동향 및 위험요인 등 건설사고와 관현한 주요 요인별 통계 분석정보 등을 수록해 매년 2차례 제공하고 있다.

 

또 건설사고정보는 건설사고정보는 ‘건설공사 안전관리 종합정보망’을 통해 관리하고 시공자, 감리자 등 건설공사 참여자는 ‘건설기술진흥법’에 따라 건설사고 발생시 CSI에 접속해 사고 발생 사실을 의무적으로 신고해야 하며,  이를 위반하면 과태료를 부과하도록 돼 있다.

 

신고를 받은 발주청과 인 허가기관은 건설사고 경위 확인 및 향후 조치계획 등을 마련해 국토부장관에게 통보해야 한다.

 

이번 발주청 등이 제출한 사고조사에 따르면 공공 분야 공사(45.6%) 보다는 민간공사(54.4%)에서 사고가 많았고 분야별 사고발생 비율은 건축공사(71.1%)가 토목공사(23.3%) 보다 높게 나타났다. 건설현장 소재지별로는 경기도(25.9%)가 가장 많았고 서울(14.3%)과 경남(6.9%)이 그 뒤를 이었다.

 

인적 피해가 발생한 건설사고는 넘어짐(24.5%)이, 사망사고는 떨어짐(47%)이 가장 많았다. 공종별로는 가설공사(27%)와 철근콘크리트공사(27%)에서 인적 피해가 주로 발생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분야별로는 건축공사, 사고 유형별로는 떨어짐, 공종별로는 가설공사 및 철근콘크리트공사 가장 많았다. 따라서 건설사고 줄이기를 위한 정책 등은 이들 분야에 초점이 맞춰져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박영수 원장은 “건설안전 정책 마련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축적되는 건설사고 정보를 더욱 정밀하게 분석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2020년 상반기 건설사고리포트는 ‘건설공사 안전관리 종합정보망’(www.csi.go.kr) 자료실(건설사고)에서 열람과 내려받기가 가능하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p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