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회전교차로 도입 후 10년, 사망사고 76% 감소
국토부ㆍ행안부, 개선효과 발표…운영매뉴얼 마련해 설치 확대
최한민 기자   |   2021-03-29

▲ 서울 송파구에 설치된 회전교차로(사진=송파구청).  © 국토매일


[국토매일=최한민 기자] 회전교차로 설치로 사망사고가 크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와 행정안전부는 29일 지난 2010년 도입된 회전교차로 설치 전과 후의 교통사고 현황과 10년간의 운영 실태를 발표했다.

 

정부는 2010년부터 회전교차로를 설치하기 시작해 지난해 말 기준 전국 1564곳의 회전교차로를 운영 중이다.

 

이에 따라 전국 회전교차로 1564곳 가운데 교통사고 분석이 가능한 476곳에 대해 설치 전 3년 평균 자료와 설치 후 교통사고를 비교한 결과 총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817건에서 615건으로 24.7%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상자 수는 1376명에서 921명으로 33.1%가 감소했으며 특히 사망자 수는 76%가 감소해 중대 사고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교차로 규모별로는 소형 회전교차로에서 사상자 수가 같은 기간 50명에서 14명으로 72% 감소했으며 1차로형에서는 778명에서 377명으로 51.5%가 감소해 회전교차로 규모가 작을수록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2010년부터 2018년까지 설치한 회전교차로의 평균 통행시간도 25.2초에서 19.9초로 21%가 단축됐다.

 

정부는 이러한 운영성과를 바탕으로 회전교차로 설치를 더욱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국토교통부는 2차로형 회전교차로에서 차로 변경에 따른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설계지침을 보완할 예정이며 행정안전부는 선정기준과 설계 및 운영매뉴얼을 재정립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주현종 도로국장은 “회전교차로 도입 10년을 계기로 교통안전 및 교통흐름 개선에 효과가 검증된 회전교차로를 지속 확대할 계획”이라며 “회전교차로의 교통사고 감소와 통행시간 단축 등 기능 향상을 위해 관련 제도를 지속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회전교차로,교통사고,도로교통,사고,운전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pmnews.co.kr. All rights reserved.